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늦은밤 우연히 본 TV프로 때문에 생각난 김기덕의 두시의 데이트 시그널음악인"
랄랄라랄랄라 라랄라라 라 딴따딴다 딴따 따 " 
Emmanuelle - Danielle Licari곡에 관한 이야기이다.

내가 다닌 고등학교 음악샘은 좀 유별났다. 그래서 난 좋았다. 94년 고2 당시 우리반 음악시간은 오후 두시였다. 그 때 음악수업은 음악실에서 숨죽인채 라디오를 듣는것이 였다. 그때 어쩔수 없이 애청했던 라디오 김기덕의 두시에 데이트! 그리고 시그널 음악인"
랄랄라랄랄라 라랄라라 라 딴따딴다 딴따 따 " 
이 노래가 내 뇌리에 각인된 사건은 우연한 기회에 일어났다. 
94년도 언저리만 해도 합성동에 두서너곳의 극장이 있었고 창동에는 시민 연흥 중앙 동아 태양 강남그리고 피카디리 등 극장이 많았다.
시골에서 유학온 촌놈에게 영화는 참 좋은 친구였다. 혼자 보러가도 좋고 은근히 옥보단같은 영화도 그 당시 많았다. 합성동 극장은 그런류의 영화를 나에게 한번에 2편이나 보여주니 참 좋은 시절이었다.

평일 날 이었다. 아마 개교기념일 쯤! 절대 땡땡이는 아니였다. 
다만 평일임은 확실하다. 아님 방학이었을 것이다.
그 시절 "엠마뉴엘 부인"이 개봉했다. 신문에도 나오고 영화 포스터도 아주 선정적으로 나왔다. 너무 보고싶었다.
그래서 그 영화가 걸린 피카디리극장에 갔다. 
아침 10시쯤 첫 편이 시작할때! 영화는 시작되었고 영화를 보다 보니 2시의 데이트 시그널음악이 들리는 것이다.
완전 놀랬다. 
이 음악이 여기서!!!듣다니!!
그런데 그 놀라움은 그 이후에 더 했다.
학교 음악 수업시간 마다 
라디오 들을때 마다 영화"엠마뉴엘 부인"이 떠오르는 것이였다.

지금 내차 라디오가 고장이다. 수리를해야겠다. 
라디오를 듣고 싶어진다.

사진은 인터넷에서 찾은 DJ 김기덕!



신고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음악인이석호 2017.07.09 22:0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추억이 있었군요^^;;

아버지의 해맑은 얼굴이 가을하늘을 닮았다.

아버지! 오늘 가을 하늘은 마치 아버지의 해맑은 얼굴같았습니다. 오늘 온 집안이 모여 벌초를 했습니다. 유독 아버지의 빈자리가 크게 느껴져 돌아오는 길에 아버지의 온 인생이 담겨져있는 운풍들녘을 서성거렸습니다. 아버지!의 삶..

마산만 봉암갯벌을 붉은발 말똥게와 함께 생명!참여!복원!의 바다로 기억될 것입니다.

오늘 14일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멸종위기종 및 보호대상해양생물로 지정된 붉은발말똥게 500마리를 마산만 봉암갯벌에 방류하였습니다. 사진. 이번에 방류하는 붉은발말똥게 유생 이번에 방류하는 붉은발말똥게는 유전자교란을 방지하기 ..

비오는 날 흙장난 하고싶은 마음!

오늘 퇴근이 늦었습니다. 아내랑 오늘 마감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늘 이야기의 범주는 비슷합니다. 오늘의 주요 이야기는 "비오는 날의 딸아이 소원" 입니다. 오늘 딸아이가 엄마에게 너무나 하고싶은게 있었는데 못 했다고 하소연을 ..

거버넌스 미세먼지 교육 지도자 양성과정

미세먼지와 기후변화 등 환경 문제가 사회, 문화, 경제, 건강 등에 큰 악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인류가 여태 경험하지 못했던 위협 인자가 출현한 것입니다. 이에 경상남도교육청, 경상남도청, 경남녹색환경지원센터, 경상남도환경교..

아버지의 해맑은 얼굴이 가을하늘을 닮았다.
아버지의 해맑은 얼굴이 가을하늘을 닮았다.
마산만 봉암갯벌을 붉은발 말똥게와 함께 생명!참여!복원!의 바다로 기억될 것입니다.
마산만 봉암갯벌을 붉은발 말똥게와 함께 생명!참여!복원!의 바다로 기억될 것입니다.
마산만 봉암갯벌을 붉은발 말똥게와 함께 생명!참여!복원!의 바다로 기억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