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늦은밤 우연히 본 TV프로 때문에 생각난 김기덕의 두시의 데이트 시그널음악인"
랄랄라랄랄라 라랄라라 라 딴따딴다 딴따 따 " 
Emmanuelle - Danielle Licari곡에 관한 이야기이다.

내가 다닌 고등학교 음악샘은 좀 유별났다. 그래서 난 좋았다. 94년 고2 당시 우리반 음악시간은 오후 두시였다. 그 때 음악수업은 음악실에서 숨죽인채 라디오를 듣는것이 였다. 그때 어쩔수 없이 애청했던 라디오 김기덕의 두시에 데이트! 그리고 시그널 음악인"
랄랄라랄랄라 라랄라라 라 딴따딴다 딴따 따 " 
이 노래가 내 뇌리에 각인된 사건은 우연한 기회에 일어났다. 
94년도 언저리만 해도 합성동에 두서너곳의 극장이 있었고 창동에는 시민 연흥 중앙 동아 태양 강남그리고 피카디리 등 극장이 많았다.
시골에서 유학온 촌놈에게 영화는 참 좋은 친구였다. 혼자 보러가도 좋고 은근히 옥보단같은 영화도 그 당시 많았다. 합성동 극장은 그런류의 영화를 나에게 한번에 2편이나 보여주니 참 좋은 시절이었다.

평일 날 이었다. 아마 개교기념일 쯤! 절대 땡땡이는 아니였다. 
다만 평일임은 확실하다. 아님 방학이었을 것이다.
그 시절 "엠마뉴엘 부인"이 개봉했다. 신문에도 나오고 영화 포스터도 아주 선정적으로 나왔다. 너무 보고싶었다.
그래서 그 영화가 걸린 피카디리극장에 갔다. 
아침 10시쯤 첫 편이 시작할때! 영화는 시작되었고 영화를 보다 보니 2시의 데이트 시그널음악이 들리는 것이다.
완전 놀랬다. 
이 음악이 여기서!!!듣다니!!
그런데 그 놀라움은 그 이후에 더 했다.
학교 음악 수업시간 마다 
라디오 들을때 마다 영화"엠마뉴엘 부인"이 떠오르는 것이였다.

지금 내차 라디오가 고장이다. 수리를해야겠다. 
라디오를 듣고 싶어진다.

사진은 인터넷에서 찾은 DJ 김기덕!



신고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음악인이석호 2017.07.09 22:0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추억이 있었군요^^;;

우리 아이들의 학교 공간을 만들자!

100년 전과 지금을 비교해볼 때 우리 주변에서 어떤 것들이 가장 크게 달라졌을까요? 세상 만물을 담은 스마트한 전화기, 전기를 품은 자동차, 눈에 보이는 물건을 만들어 파는 회사 보다는 새로운 기술이 담겨져 있는 물건을 파는..

우리도 학교를 만들자!

학교는 학생들에게는 집 만큼 많은 시간을 보내는 장소입니다. 학교는 선생님들에게는 젊은 청춘에 시작하여 정년까지 일 하는 삶의 공간입니다. 학교는 지역주민들에게는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건축물입니다. 그렇다면 이런 학교 공간은..

우리도 학교를 만들자!

학교는 학생들에게는 집 만큼 많은 시간을 보내는 장소입니다. 학교는 선생님들에게는 젊은 청춘에 시작하여 정년까지 일 하는 삶의 공간입니다. 학교는 지역주민들에게는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건축물입니다. 그렇다면 이런 학교 공간은..

바나나 우유엔 바나나가 없어도 된다!?!

딸 아이랑 실험 놀이를 했다. 실험 목적은 바나나 우유엔 바나나 대신 화학약품이 들어있다. 그래서 가급적 먹지 않길 바란다. 였다! 흰우유에 색소 약간넣어 바나나색으로 만들고 아스파탐을 첨가해서 단맛을 만들고 바나나맛 향을 첨..

우리 아이들의 학교 공간을 만들자!
우리 아이들의 학교 공간을 만들자!
우리 아이들의 학교 공간을 만들자!
우리 아이들의 학교 공간을 만들자!
우리도 학교를 만들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