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글러브 수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5.06.29 30년된 야구글러브를 꺼내며!
아들 녀석이 야구에 심취하기 시작하면서
캐치볼을 요구해 왔다.
30년 묵은 야구글러브를 시골 창고에서 귀찮다는 듯이 찾아왔었다.
그렇게 귀찮게 시작된 나의 야구인생이 요즘 무척이나 즐겁다.

아들이 던져주는 공을 받고
아들에게 공을 던져주는
놀이도 참 즐겁다.

미국영화에서 보면 아빠가 애들이랑 공을 주고 받는 모습이 왜 자주 등장하는지 실감난다.

아들에게 시원한 한방을 기대하며 던져주는 공도 재미난다.

오늘밤은 나에게 이런 잊혀져있던 어린날의 야구에 대한 감정을 살려준 아들에게 감사하고!

나의 옛 야구글러브를 수선했다.
가죽이 있었다면 좋았을 텐데!
나이론 끈과 면으로 사용은 할 수 있을 만큼만 나의 옛 글러브를 수선했다.

그리고!
추석때 도시에서 온 친척에게 얻었던 김재박 야구카드도 기억에서 꺼냈다. 그 카드를 받고 얼마나 좋았었는데!!!

나의 잊혀진 야구사!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평화의 꿈을 쏴라, 창원에서 북으로 그리고 세계로!’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가 오는 8월 31일부터 9월 15일까지 16일간 창원국제사격장을 비롯한 창원시 일원에서 개최됩니다. ‘내일의 꿈을 쏴라, 창원에서 세계로!’ 라는 슬로건 아래 전 세계 120여 개국 4500여..

한 해의 반을 보냈습니다.

한 해의 반을 돌았습니다. 인생의 반을 돌아서는 나이 40대입니다. 공자님은 세상일에 미혹되지 아니하며 사물의 이치를 터득하고 세상일에 흔들리지 않을 나이를 '마흔 살' 즉 불혹이라고 했다지만.. 저에게 40대란 나이는 사물..

아버지 고맙습니다.

아버지! 고맙습니다. 아버지의 어깨 넘어 배웠습니다. 이웃과 정답게 살아가는 모습을! 아버지의 어깨 넘어 배웠습니다. 형제간 우애있게 살아가는 모습을! 아버지의 어깨 넘어 배웠습니다. 부부간의 예로서 살아가는 모습을! 아버지 ..

선거명함 대신에!

오늘 아침 새벽 번개시장에서는 명함대신 피켓으로 인사드렸습니다. 저는 잘했다싶습니다. 그럼 됐지뭐 싶습니다.

‘평화의 꿈을 쏴라, 창원에서 북으로 그리고 세계로!’
‘평화의 꿈을 쏴라, 창원에서 북으로 그리고 세계로!’
한 해의 반을 보냈습니다.
아버지 고맙습니다.
선거명함 대신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