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버지!

오늘 저녁엔
아버지 손자 영찬이랑
할머니를뵙고 왔습니다

영찬이는 자기 할머니를 뵙고
저도
덩달아 할머니를 뵙고왔습니다.

아버지!
할머니의 건강은 사진에서 처럼
크게 편찮으신데는없습니다.

다만!
두분의 삼촌과 아버지를
앞 세우신 뒤
잊음이 잦아지신것 외엔
잘 드시고
잘 주무십니다.

다행인것은
다른것은 다 잊어버리셨지만
며느리와 저 그리고 영찬이는
기억의 끝 자락까지 잡고 계십니다.

자주 뵈으러 가길 노력하오나
그러지 못한 맘이 늘 무겁습니다.
그래도 틈틈이 뵈러 가겠습니다.

그리고 아버지!
올핸 영찬이가 중학교에 들어갑니다.
코 밑에 검듯 말듯한 수염이 나
제법 청년 티가 납니다.

아버지 손자 영찬이가
흑백 사진 속에 계신
아버지 그때쯤의 나이가 되었습니다.


아버지가 보셨음
기특하고
듬직해 하셨을 겁니다.
그 대견할 모습을 글로 올립니다.

또 드릴 말씀 있으면 글 올리겠습니다.

사랑합니다. 아버지!
제가 받은 사랑
아버지처럼
내리 사랑으로 전하겠습니다.

사랑합니다.
아버지!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평화의 꿈을 쏴라, 창원에서 북으로 그리고 세계로!’

‘2018 창원세계사격선수권대회’가 오는 8월 31일부터 9월 15일까지 16일간 창원국제사격장을 비롯한 창원시 일원에서 개최됩니다. ‘내일의 꿈을 쏴라, 창원에서 세계로!’ 라는 슬로건 아래 전 세계 120여 개국 4500여..

한 해의 반을 보냈습니다.

한 해의 반을 돌았습니다. 인생의 반을 돌아서는 나이 40대입니다. 공자님은 세상일에 미혹되지 아니하며 사물의 이치를 터득하고 세상일에 흔들리지 않을 나이를 '마흔 살' 즉 불혹이라고 했다지만.. 저에게 40대란 나이는 사물..

아버지 고맙습니다.

아버지! 고맙습니다. 아버지의 어깨 넘어 배웠습니다. 이웃과 정답게 살아가는 모습을! 아버지의 어깨 넘어 배웠습니다. 형제간 우애있게 살아가는 모습을! 아버지의 어깨 넘어 배웠습니다. 부부간의 예로서 살아가는 모습을! 아버지 ..

선거명함 대신에!

오늘 아침 새벽 번개시장에서는 명함대신 피켓으로 인사드렸습니다. 저는 잘했다싶습니다. 그럼 됐지뭐 싶습니다.

‘평화의 꿈을 쏴라, 창원에서 북으로 그리고 세계로!’
‘평화의 꿈을 쏴라, 창원에서 북으로 그리고 세계로!’
한 해의 반을 보냈습니다.
아버지 고맙습니다.
선거명함 대신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