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8/10/09'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8.10.09 관광의 본 뜻
  2. 2018.10.09 400년전 산글이 적힌 찻잔 (1)

관광의 본 뜻

분류없음 2018.10.09 13:00 |
관광(觀光)이란 말은《주역》 관괘에 ‘관국지광(觀國之光)’이라는 말에서 유래되었다고 합니다. 외국을 여행하면서 다양한 문화를 살펴본다는 뜻입니다.

지금은 관광이라고 하면 놀고 즐기는 여행이라고 생각하지만, 관광의 원래 뜻은 그렇지 않습니다.

《주역》에서는 외국을 여행하며 그 나라의 문화를 살펴 견문을 넓히고, 이를 배우고 돌아와 나라를 다스려 백성에게 은택을 베풀어야 한다고 하였습니다.

그래서 연암(燕巖) 박지원(朴知遠)의 《열하일기(熱河日記)》, 초정(楚亭) 박제가(朴齊家)의 《북학의(北學議)》와 같은 조선후기 실학자들의 명저는 모두 관광의 결과물로서 새로운 지식과 기술의 보급에 크게 공헌하였습니다.

박지원과 박제가가 여행을 통해 보고 배워온 것은
다름 아닌 '이용후생(利用厚生, 산업을 잘 다스려서 민생의 일상을 이롭게 하며 생활을 풍족하게 하는 모든 일)을 위한 관광이었습니다.
또한 박지원의 박제가의 관광은 청나라의 선진 문명과 과학기술을 숭상하는 곳에 있지 않고 오로지 조선의 경제를 부유하게 하고 백성의 삶을 윤택하게 하는 곳에 있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이처럼 격변기의 선구적 선비들은 다른나라를 둘러보고 교류하였습니다.
문화를 접하여 견문을 넓히고, 이를 우리나라에 적용할 방도를 찾고자 하였습니다.

저는 창원시의회 환경해양농림위 소속으로서 국외연수왔습니다.

그 첫국가가 이탈리아 로마입니다.
이 곳은 오세영의 소설 ≪베니스의 개성상인≫의  페테르 파울 루벤스가 그린 <성 프란치스코 하비에르의 기적>의 밑그림 중 한복을 갖춰 입은 조선인을 배경으로 한 소설에 등장하는 곳입니다.
그 소설은 조선인이 "안토니오 코레아(Antonio Corea)"란 , 임진왜란 이후 일본으로 잡혀 이탈리아로 건너온 조선인의 성공스토리입니다.

약 500년전 안토니오 코레아(Antonio Corea)가 온 그 로마에서 국외연수의 첫발을 내립니다.

안토니오 코레아(Antonio Corea)시절 이전 이전부터 해상교역이 유명한 지역이라 항만정책과 항구운영!
그리고 농업기반의 느림의 미학 슬로시티 정책 등을 보고 살피고 갈 예정입니다.

관광의 본 뜻에 맞게 견문을 넓혀가겠습니다.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글묵서다완(한글墨書茶盌)입니다.

임진왜란 종전 직후인 1600년대 초에 일본 야마구치 현으로 끌려갔던 한 무명 한국인이 만든 찻잔입니다. 현재 일본이 자랑하는 국보 이도다완의 초기 모습입니다.

한글 찻잔에 적힌 시는 다음과 같습니다.

개야 즈치 말라 / 밤살ᄋᆞᆷ / 다 도듯가 ᄌᆞ / 목지 호고려 님 지슘 댕 / 겨ᄉᆞ라 그 / 개도 호고려 / 개로다 / 듯고 ᄌᆞᆷ즘 / ᄒᆞ노라

개야 짖지 마라. 밤(에 다니는) 사람이 다 도둑이냐? / 저 목지 호고려님 계신데 다녀올 것이다. / 그 개도 호고려 개로다. 듣고 잠잠하노라.

호고려(胡高麗)는 임진왜란 때 일본으로 끌려온 조선인을 현지 일본인들이 부르던 호칭이라합니다.
밤중에 한국인 동포를 만나러 가는데 개가 짖자 이렇게 달랬더니 잠잠한 것을 보고 '이 개도 조선의 개인가보다' 하는 이야기가 적혀있습니다.
임진왜란 당시 잡혀가 고향에도 못 돌아가는 도공들의 고향 그리워하는 애절한 마음이 한글로 담겨있는 시입니다.

이 찻잔은 2008년 일본으로부터 돌아온 "한글이 적힌 찻잔"입니다.

원래는 일본 지역의 전통 문화재로서, 근대 들어 교토의 고미술 수집가 후지이 다카아키(藤井孝昭)가 소장하고 있던 것을 훗날 그의 가족들이 찻잔에 새겨진 한글의 내력을 알게 된 후 한·일 양국의 화합을 기원하며 2008년에 한국 국립중앙박물관에 무상 기증한 것입니다.

세상의 모든 소리를 표현할 수 있는 한글
세상의 모든 뜻을 표현할 수 있는 한글
그 누나나 싶게 배우고 쓸 수있는 한글
그리움 슬픔 기쁨과 노여움!
그 모든 감정을 가장 정확하게 표현할 수 있는 한글

저는 우리의 말과 자연사물 그리고 감정을 세상 어떤 언어 보다 잘 표현 할 수있는 한글이 참으로 자랑스럽습니다.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보나누미 2018.10.09 14:5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400년 전인데 퀄리티가 대단하네요!! :D

올 한해 모든가정에 만복이 깃드시길 빕니다

지신밟기는 우리지역에서는 일반적으로 ‘매구’ 호칭되는 마을굿 입니다. 마을 주민들이 어울어지는 예술이기도 합니다. 대체로 마을 주민이 직접 고사패가 되는 마을 집단 공연입니다. 공연단은 구성원의 집을 순회하며 복을 비는 집단예..

저 또한 시시한 역사! 아버지!의 역사를 찾기 시작했던 것입니다.

울먹울먹하며 책 한권을 읽었습니다. 시시한 역사, 아버지 이 책은 저자의 아버지 돌아가시기 한 달 전 아들이 아버지 행장을 쓰기 위해 아버지의 옛이야기를 찾아 적어 내려간 아버지의 역사! 한 맺힌 가족사 역사! 그리고 우리의 ..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요! 제석(除夕) 오늘과 같은 한 해의 마지막 날을 제석(除夕)이라고 합니다. 제거할 제에 저녁 석, 이날 저녁이 지나면 한 해가 없어진다는 뜻입니다. 요즘엔 ‘제야(除夜)’란 말이 더 익숙합니다. 한해를..

적폐는 앞서 생긴 폐단을 그대로 따르기 때문에 생긴다

예전에 읽었던 글을 담아 두었다가 꺼내어봅니다. 적폐를 바로잡지 않고 그대로 두었다면 적폐에 의한 피해의 책임을 회피할 수 없습니다. 적폐생어인순(積弊生於因循) 조선후기 정치가 한용탁(韓用鐸)의 상소문에 “적폐생어인순(積弊生於..

올 한해 모든가정에 만복이 깃드시길 빕니다
올 한해 모든가정에 만복이 깃드시길 빕니다
올 한해 모든가정에 만복이 깃드시길 빕니다
올 한해 모든가정에 만복이 깃드시길 빕니다
올 한해 모든가정에 만복이 깃드시길 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