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래와 같은 이야기를 KNN인물포커스에 초대되어 말씀 나눴습니다.

쑥쓰러워
방송날짜는 비밀입니다.

PM 2.5로 불리는 초미세먼지는 입자 지름이 2.5㎛(1㎛는 1000분의 1㎜) 이하의 먼지를 말합니다.
지름 10㎛ 이하인 미세먼지(PM 10)의 4분의 1 크기에 불과한 크기입니다. 얼마나 작은지 실감이 나지 않는다면 지금 머리카락 한 가닥을 뽑아서 보십시오. 미세먼지는 뽑은 머리카락의 30분의 1의 크기보다 작은 크기입니다.
이는 인간의 원초적인 필터인 코털로는 절대 걸러지지 않는 매우 작은 크기입니다. 미세먼지가 위험한 이유는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매우 작기 때문에 호흡기에 잘 걸러지지 않고 사람의 폐까지 곧바로 들어가 각종 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 물질이 됩니다. 호흡을 통해 침투한 미세먼지가 폐포(허파꽈리)에까지 가게 되면, 혈액으로도 전해져 단순히 호흡기 증상뿐 아니라 다양한 혈관 질환까지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위험성 때문에 세계보건기구(WHO)는 2014년 한 해만해도 미세먼지로 말미암아 기대수명보다 일찍 사망하는 사람 수가 700만 명에 이른다고 발표했으며, 세계보건기구 산하 국제암연구소(IARC)는 미세먼지를 석면·벤젠 등과 함께 인간에게 암을 일으키는 것으로 확인된 1군 발암물질로 2013년 10월 분류했습니다. 특히, 성장기 학생들은 뛰어 놀기도 하고 운동량이 많아 같은 시간 동안 어른보다 더 여러 번 숨을 쉽니다. 그리고 아직 면역력이 약해 미세먼지의 공격에 더욱 취약할 수밖에 없습니다.

이처럼 우리 아이들의 건강을 위협하는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는 묘수는 없을까요? 미세먼지로 가득한 도시에서 어떻게 하면 미세먼지를 없앨 수 있을까요?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산 청보리 2018.03.02 14:4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전박! 응원합니다.^^

2013년 03월 24일 사진입니다.

2012년 대선 때 도와준 분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는 무학산 산행 자리였습니다.

그 분의 말씀은 나에게 큰 울림으로 남아있습니다.

많이 서운 한 자리였을 것 같지만
그 자린 희망의 싹이 튼 자리였습니다.

이제 바꿔야 할 부분은
생활정치!입니다.
그게 사람이 먼저인 사람사는 세상의 기본입니다.

가포 현동 월영 문화 반월중앙동 시의원 출마 예정자 전홍표

세상의 기본을 위해 뛰겠습니다.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 저는 백수가 되었습니다.

당장의 결과를 보고 달려가나
당장의 결과만 보지는 않겠다는 꿈을 위해 백수를 선택했습니다.

저에게는 꿈이 있습니다.
아래로부터 이 나라를 바꾸고 싶다는 꿈입니다.

저에게는 꿈이 있습니다.
부유한 사람의 이익이 아니라 지역의 토호가 아니라 진정한 시민의 이익이 대리되는 사회를 만들고 싶다는 꿈입니다.

저에게는 꿈이 있습니다.
가까이는 제 두 아이가,
그리고 모든 인간이 평등하게 태어났듯이 그 어떠한 차별을 당하지 않는 세상의 초석을 만들고 싶다는 꿈입니다.

저에게는 꿈이 있습니다.
그러하기에 꿈을 찾아 나섭니다.

그리고 약속 드립니다.

내 꿈만이 아닌 모두의 꿈을 꾸겠습니다.

시민 위에 군림하지 않되, 무조건 복종하지도 않겠습니다. 가까운 해결사이자, 멀리 내다보는 안내자가 되겠습니다.

시민이 하나를 지적하면 열 가지 답을 준비하겠습니다.

나아가는 만큼, 멈춰서 돌아보겠습니다.

오늘부터 저부터 신나겠습니다.

가보지 않은 길의 문을 여는 막막함과
그 동안 품었던 뜻의 문을 여는 마음과
다음 생에는 정규직 남편이랑 꼭 살아보겠다는
아내님의 걱정과 서운함을 담아 글을 올립니다.

당분간은 질책보다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창원시 시의원 출마예정자 전홍표 당부드립니다.

 #현동, #가포동, #월영동, #문화동, #반월중앙동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짱이야 2018.02.27 07:3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응원합니다. ~~^^

  2. 2018.02.27 09:22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3. 마산청보리 2018.02.27 09:3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응원합니다.

  4. KJC 2018.02.27 14:3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꿈을 꾸는 사람은 이룰 수 있습니다. 힘내세요. 용기가 위기를 이깁니다.

  5. 팡팡 2018.02.27 16: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좋은 결과 있을겁니다.
    화이팅~~^^

  6. 이상용 2018.02.27 19:0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좋은 결과로 꿈을 이루시길 바랍니다

  7. 먹황새 2018.02.27 22:1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 시대에 꼭 필요한 당신 응원하고 기다립니다ㅡ신용환

  8. 자전거 2018.02.28 12: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멀리서라도 응원합니다.

  9. 실비단안개 2018.03.05 11:3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응원합니다!

  10. 블루이글 2018.03.06 19: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응원 합니다.

중국 일정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갑니다.
체류기간동안 중국의 미세먼지는 양호했습니다.
반면 요며칠 우리나라의 미세먼지 농도는 다소 높았습니다.


아래 그림은 우리나라의 전반적인 미세먼지 발생 요소입니다.

⓵ 번은 내부발생요인들입니다. 자동차, 발전소, 소각장, 불법소각 등  우리나라에서도 수많은 미세먼지 요인들이 있습니다.

⓶ 번은 외부발생요인들입니다. 딱 잘라 중국요인입니다. 시기와 조건에따라 30에서 80프로 수준까지 우리나라는 중국의 요인에의해 미세먼지 농도가 좌우된다합니다. 

⓷ 번은 미세먼지의 반응 생성 작용입니다. 햇빛, 기온역전, 안개 등의 자연적 요인과 중국의 황산화물질+질소산화물+ 우리나라에서 발생한 대기오염물질이 반응을 하는 것이지요?
이런 현상은 대기가 정체된 지역과 상황에서 활발하게 일어납니다. 바람이 잘부는 계절이나 남동풍이 부는 시기 태풍등 태평양에서 부는 바람이 쎌 때는 덜합니다.

성냥으로 불을 켜 보셨습니까? 성냥값에 있는 황성분과 성냥에 있는 황성분이 일정한 시간(마찰시간)을 통해 불이 켜집니다.
중국의 요인은 성냥이고 우리나라 지형과 대기상황은 성냥값이고 그때의 대기환경이 마찰시간이 됩니다. 성냥에 마찰을 가하면 불이 붙듯이 미세먼지도 불에 불을 더한 듯, 중국의 요인과 국내의 요인이 합쳐져 심각해 집니다.

⓸ 번은 대류현상등 기상으로 외부로 확산되는 양입니다. 눈과 비에 의해 자연적으로 침강하는 저감요소도 포함됩니다. 전적으로 기상학적 요소입니다. 현재까지 미세먼지 농도를 결정 짓는 가장 큰 자연적 요소입니다.

⓹  번은  공장 등 대기집진시설 및 자동차 개선 및 실질적으로 법과 제도로 제어하는 노력들 입니다.

이렇게 미세먼지는 ⓵+⓶+⓷+⓸+⓹의 복합적인 요소들이 결함하여 발생하고 문제를 일으킵니다.

여기서 고민이 있습니다.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는 방법의 우선 순위를 어디에 둘까?
어떤 방법이 효율적일까?
중국 요소를 쉽게 줄일 수 있는 것일까?
중국에 미세먼지 배출량을 줄이라고 당당하게 말 할 수 있을 만큼 우리는 국내요인을 관리하고 줄이고 있는 것일까?

고민과 생각이 깊어지는 귀국길입니다.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미세먼지 전문가 시의원 한 명쯤 필요하시지 않으십니까?

미세먼지(PM2.5) 환경기준이 미국·일본수준으로 강화되었습니다. 지름 2.5㎛ 이하인 미세먼지(PM2.5) 환경기준을 일평균 35㎍/㎥ 및 연평균 15㎍/㎥로 강화하는 ‘환경정책기본법 시행령’이 20일 국무회의를 거쳐 3월..

세상의 옳음이 반듯이 승리한다는 믿음을 보여드려야 안되겠습니까?

시장에 나가 봅니다. 상인들의 눈빛이 간절합니다. 다른집 말고 자기 물건을 선택해 달라는 간절함이 가득합니다. 상인들도 규칙이 있습니다. 자기 좌판만 아주 넓게 펴질 않습니다. 무리한 거짓과 과대한 포장으로 소비자를 우롱하지 ..

세상에서 제일 안전한 곳은 어디?

아침 출근인사를 드렸습니다. 동네를 조금 걸어다녔습니다. 뭐라도 도움드릴 일이 있을까하여 그랬습니다. 00초등학교 옹벽에 크랙이 눈에 들어옵니다. 가까운 사안으로는 버스등 큰 차량의 이동으로 진동이 많은 지역이고 멀리보면 지..

저를 키운것은 새벽시장 할머니의 몸짓이었습니다.

저를 키운것은 새벽시장 할머니의 몸짓이었습니다. 새벽별 초롱한밤 할머니는 장꺼리를해서 내다파셔습니다. 진전면 이명리 아랫골 현금이야 일년에 두어번 매상때 나락 판돈 아니면 없었습니다. 제 할머니는 온 들과 갯벌을 헤집고 다시시..

미세먼지 전문가 시의원 한 명쯤 필요하시지 않으십니까?
미세먼지 전문가 시의원 한 명쯤 필요하시지 않으십니까?
미세먼지 전문가 시의원 한 명쯤 필요하시지 않으십니까?
세상의 옳음이 반듯이 승리한다는 믿음을 보여드려야 안되겠습니까?
세상에서 제일 안전한 곳은 어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