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마산합포구 진전면 이명리 99번지
저의 본적지이며
지번 주소로 우리집 주소입니다.
이백몆십년전 경북 예천군 용궁면에서
할아버지 한분이 인근 고성군 군수로 오셨답니다.
그 이후로 이 동네에 터를 잡고
일가를 이루셨고
저는 이곳에서 77년 3월21일 태어났습니다.

제가 태어난집은 91년 개축되었습니다.
오늘 아침은 제가 태어난곳
제가 제일 오래 머물러 있었던 방에서 시작합니다.

집 대문에는 365일 국기가 게양되어있고
어머니와 할머니가 살고 계신 곳입니다.

선거가 한달정도 남았습니다.
오늘은 저의 근원인 곳에서 일어나 시작합니다.

아침 출근인사도
첫 마음
첫 뜻으로
올립니다.

남은 기간!
여러분의 격려와 응원만 믿고
초심 그대로
쭈욱 걸어가겠습니다.

고맙습니다.

Posted by 멩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실비단안개 2018.06.04 23:4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응원합니다.
    저희는 365일 태극기를 게양했었는데 그놈의 태극기집회때문에 쪽팔려 내렸습니다.
    언제나 다시 게양하게 될런지...

 "내가 만들자 회사!"

1인 창조기업은 창의성과 전문성을 갖춘 1인 또는 5인 미만이 사업을 하는 것입니다. 1인 창조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1인 창조기업 활성화 방안’ 이 2009년에 발표되었고, 이후 2011년에 ‘1인 창조기업 육성에 관한 법률..

주민 주인의식을 함양시켜 나가는 곳

내 어릴적 면사무소와 동사무소는 지방 행정의 가장 중심이 되는 기관이었습니다. 서류 신청과 발급! 그리고 큰 강당 같은 곳은 정부 정책의 이해와 협조를 구하는 곳이었습니다. 그러나 생활수준의 전반적인 향상되고 주민생활과 밀접한..

습지에서 인간의 삶을 읽다

김훤주 기자님의 "습지에서 인간의 삶을 읽다" 출판기념회에 참석 중입니다. 습지에 관심이 깊어 몇 권의 책을 보았습니다. 어떤 항목은 외울 정도입니다. 습지의 기능 등등! 그런 책들은 읽고 나면 늘 공허했습니다. 그러나 이 책..

노산의 문학적 업적과 더불어 그의 삶의 행적 또한 신중하게 보아야 하겠다.

노산 이은상은 친일잡지『조광(朝光)』의 주간으로 재직했고,만주국 기관지 《만선일보》에도 재직했다는 의혹이 제기되었다. 1955년 이승만 80회 생일 때 '송가(頌歌)'라는 제목의 경축시를 발표했다. 이은상은 해방 후에 이승만 ..

 "내가 만들자 회사!"
 "내가 만들자 회사!"
 "내가 만들자 회사!"
주민 주인의식을 함양시켜 나가는 곳
주민 주인의식을 함양시켜 나가는 곳